`구가의 서` OST `마이 에덴` 윤세아 최진혁 눈물에 극적부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6-18 14:29  

`구가의 서` OST `마이 에덴` 윤세아 최진혁 눈물에 극적부활

배우 윤세아 최진혁의 눈물에 MBC 드라마 `구가의 서` OST `마이 에덴`이 다시 한 번 주목을 받고 있다.



17일 방송된 `구가의서` 21회에서 서로를 위해 희생하고 용서하는 구월령(최진혁 분)과 자홍명(윤세아 분)의 폭풍 눈물 장면에 이사벨의 팝페라 OST `마이 에덴`이 화제가 됐다.

드라마 초반 최진혁과 이연희(윤서화)의 동굴 러브씬에 등장했던 <마이 에덴>이 극적으로 부활한것. 그동안 난해한 영어버전으로 알쏭 달쏭하던 `마이 에덴`노랫말의 해답은 `숭고한 사랑`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날 방송에서 자홍명은 천년악귀가 되어 마을 사람들을 살생하는 구월령의 폭주를 막기위해 목숨을 걸고 나섰다. 구월령은 진심어린 자홍명의 눈물과 설득에 사악한 기운이 빠져나가며 옛사랑의 기억이 되찾았다.

악당 조관웅(이성재 분)은 그 기회를 놓치지않고 총을 발사했고, 자홍명 대신 월령이 총을 맞았다. 그리고 이사벨의 청아한 음색과 아련한 기억의 멜로디 `마이 에덴` 흐르며 드라마의 분위기는 절정에 이르렀다.

오열하는 자홍명을 바라보던 구월령은 옛기억을 되찾아 "서화. 보고 싶었소" 절규하듯 외쳤다. 두 사람이 20년만에 뜨거운 포옹을 하는 시간, 안방극장은 눈물 바다가 됐다.

반인 반수로 태어나 `복수의 화신` 천년 악귀가 됐어도, 사랑과 용서는 그 어떤 악도 다 물리칠수 있다는 `마이 에덴` 의미심장한 영어 가사가 팝페라 디바 이사벨의 환상적 보컬에 실리며 눈길을 끌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윤세아 최진혁 어제 정말 슬펐다" "윤세아 최진혁 구월령 이제 어떻게 살라고" "윤세아 최진혁 그냥 같이 살게 해주지" "윤세아 최진혁 연기 정말 잘했다 나도 눈물나더라" 등의 반응을 보였다.(사진=퓨리팬 이엔티)

한국경제TV 양소영 기자 sy7890@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