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진실 어머니, 결혼 전 최진실-조성민 궁합 고백 `둘 다 죽어...`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06-17 14:27  

최진실 어머니, 결혼 전 최진실-조성민 궁합 고백 `둘 다 죽어...`

故 최진실 어머니 정옥숙 씨가 과거 딸의 결혼을 반대했다고 고백했다.



16일 방송된 한 종편채널 프로그램에는 고 최진실-최진영 남매의 어머니 정옥숙 씨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정옥숙 씨는 "어느 날 최진실이 `엄마, 조성민이 내 팬이래. 방송국에서 같이 만나게 해준대`라고 하더라"며, "만나고 온 후에 `역시 잘 생겼다. 키도 크고 멋있다`고 칭찬을 했다"고 말하며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정 씨는 "이후에 두 사람이 친해졌다. 자꾸 만나게 되니까 감정이 달라지는 거 같아서 `그런 감정 가지면 절대 안 된다`고 했지만, 서로 집에 드나들면서 급격히 가까워졌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두 사람의 궁합을 보기 위해 북한산의 한 스님께 갔는데 `결혼하지 마. 둘이 안 맞아. 결혼하면 둘 다 죽어. 딸은 그냥 만인의 연인으로 살게 해`라고 하더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최진실 조성민, 완전 소름끼쳐..." "최진실 조성민, 그 스님 전화번호 좀..." "최진실 조성민, 아 무섭네요"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사진=방송 화면 캡처)

한국경제TV 박선미 기자

meili@bluenews.co.kr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