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박해진 "최고의 파트너? 나이스한 배우 전지현"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5-08-04 16:27  

[포토] 박해진 "최고의 파트너? 나이스한 배우 전지현"



▲[포토] 박해진 "최고의 파트너? 나이스한 배우 전지현"(사진=ONE 매거진)

배우 박해진이 세련미와 모던함을 동시에 갖춘 완벽한 남자로 변신했다.

박해진과 한중 매거진 ‘ONE’이 홍콩에서 올 로케이션으로 진행한 화보 사진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화보 속 박해진은 홍콩의 이국적인 풍광이 돋보이는 거리에서 세련된 포즈에 그만의 무드를 더해 고품격 화보를 완성했다. 그는 이번 화보에서 편안한 캐주얼 룩과 댄디한 수트 스타일링을 모두 소화하며 상반된 매력을 발산했다. 뿐만 아니라 다채로운 컬러와 패턴 의상을 위화감 없이 소화해 패셔니스타의 면모를 과시했다는 후문이다.

좀처럼 예능에서 쉽게 볼 수 없는 배우인 박해진은 화보 촬영 중 진행된 인터뷰에서 출연하고 싶은 예능 프로그램으로 tvN ‘삼시세끼’를 뽑았다. “지성, 보아, 박신혜 등 친분 있는 분들이 많이 다녀왔다”며 “여성 게스트를 더 반겨주지만 그래도 다녀오고 싶다”고 전했다.

더불어, ‘별에서 온 그대’에서 호흡을 맞춘 배우 전지현을 가장 기억에 남는 파트너로 꼽으면서 “전지현이라는 배우는 촬영 내내 설레는 파트너였다”며 “톱스타에 대한 편견은 찾아볼 수 없는 나이스한 배우였다”고 전하며 전작에 대한 추억을 회상하기도 했다,

또한 따뜻함과 차가움이 공존하는 비주얼과 믿고 보는 연기력을 입증 받으며 남다른 연기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박해진이 인기 웹툰 원작 드라마 ‘치즈인더트랩’의 유정으로 돌아온다. 그가 연기할 유정 캐릭터는 외모와 학점, 스펙에 집안까지 모든 게 완벽한 인물로 ‘치즈인더트랩’의 드라마화가 결정되자 수많은 원작 팬들이 박해진 캐스팅을 소원했다.

무엇보다 ‘유정’ 역과 싱크로율 1순위로 웹툰 팬들의 큰 지지를 받았기에 더욱 화제를 모았던 박해진은 화보와 함께 진행된 인터뷰를 통해 멋진 캐릭터에 가장 어울리는 사람으로 꼽힌 것에 감사한 마음을 전하며 “지금도 걱정이 앞서지만 오랜 기간 동안 생각을 거듭하면서 결국 내가 작품을 잘 이해하고 내 것으로 만든다면 실망시키지 않는 유정을 만들어 낼 수 있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팬 분들의 끊임없는 지지 또한 결정을 하는데 한 몫 한 것 같다”고 거듭 팬들에 대한 고마움을 드러냈다.

‘치즈인더트랩’을 “‘박해진’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작품이 됐으면 좋겠다”고 정의한 그는 이미 유정 캐릭터를 치밀하게 준비하고 있었다. 이에 박해진이 새롭게 구현하고 탄생시킬 드라마 속 유정에 더욱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박해진은 tvN 월화드라마 ‘치즈인더트랩’의 남자주인공 유정 역으로 캐스팅을 확정짓고 안방극장에 돌아올 예정이며 미공개 화보 및 인터뷰는 ‘ONE’ 매거진 11월호를 통해 만나 볼 수 있다.

한국경제TV 성지혜 기자

jhjj@bluenews.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