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지민혁, `돌아와요 부산항애(愛)` 스크린 데뷔...`500대1 뚫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6-07-11 14:13  

신예 지민혁, `돌아와요 부산항애(愛)` 스크린 데뷔...`500대1 뚫었다`



신예 지민혁이 500:1 경쟁률을 뚫고 박희준 감독의 영화<돌아와요 부산항애(愛)>에 캐스팅 됐다.

지민혁은 극중 성훈(태성 역)의 어린시절 역할로 캐스팅이 확정돼 지난달 25일 서울 중구 명동 앰배서더 호텔에서 대본 리딩에 나섰다.

영화 관계자는 "배우 성훈과 지민혁의 캐릭터가 잘 맞고 둘의 이미지 또한 너무 잘 어울려 환상의 캐틱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돌아와요 부산항애(愛)`는 어린 시절 헤어진 이란성 쌍둥이 형제의 이야기를 그린 휴먼 액션 영화로, 국내 최대의 유물 밀반출 사건을 맡은 특별 수사팀 형 태주(이정진)와 중국 최대의 범죄 조직 마립칸의 2인자 자리에 오른 동생 태성(성훈)의 대결을 그린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