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으로 성공할 MBTI

닫기

마마무 소속사 RBW, 호찌민에 외투법인 자회사 설립…베트남 시장 본격 진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6-08-19 09:48  

마마무 소속사 RBW, 호찌민에 외투법인 자회사 설립…베트남 시장 본격 진출



마마무, 양파, 먼데이키즈, 브로맨스, 베이식 등 실력파 아티스트가 소속된 (주)RBW가 베트남 시장에 본격 진출했다.

RBW는 국내외 아티스트의 프로듀싱·방송 프로그램 제작 등을 하면서 쌓은 노하우를 앞세워 지난 7월 베트남 호찌민에 국내 본사에서 100% 출자한 외국인투자법인을 설립, 방송 스튜디오 및 사무소를 오픈했다.

RBW는 지난해부터 네이버의 V앱 콘텐츠 제작 업무를 대행하고 있다. 채널 Xin Chao V를 통해 방영 중인 자체 제작 프로그램 `칸칸쇼`는 매회 스트리밍수 10만을 넘기는 인기를 누리고 있다. 또 지난 8일부터 새롭게 기획된 음악 예능 프로그램 `시키면 부른다 Hat theo yeu cau`는 첫회부터 3만에 육박하는 스트리밍 수를 기록했다. 베트남의 네트워크 환경과 생방송이라는 핸디캡을 안고 제작되는 컨텐츠라는 점에서 10만, 3만과 같은 조회수는 매우 고무적인 결과다.

또한 RBW는 K팝 가수들의 공연 및 에이전시 사업도 펼치고 있다. 올 초 베이식, 마마무, 방탄소년단 베트남 옴니버스 콘서트와 티아라의 단독 팬미팅을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지난 1월 현지 방송사 Yeah1 TV와 협력한 네이버 V 론칭 쇼(Gala top heats)는 조회수 120만에 육박하는 관심을 얻기도 했다.

이 밖에도 RBW는 현지의 YAN TV, HTV 등과도 다양한 협력사업 등을 기획 중인 것으로 알려져 양국 간 문화적 교류의 가교 역할을 톡톡히 해낼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RBW는 아티스트 매니지먼트 사업 외에 음원 및 방송 프로그램 등 K팝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콘텐츠를 제작하는 회사로, 베트남 외에도 중국·일본·인도네시아등 글로벌 시장으로 그 영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