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전 제작 드라마 ‘맨투맨’, 여타 사전 제작 드라마와는 어떻게 다를까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6-12-27 08:39  

사전 제작 드라마 ‘맨투맨’, 여타 사전 제작 드라마와는 어떻게 다를까



JTBC 새 드라마 `맨투맨(MAN x MAN)`(연출 이창민, 극본 김원석, 제작 드라마하우스, 마운틴 무브먼트 스토리)이 네이버 브이드라마(V.DRAMA) 채널과 연계하여 전에 없던 파격 구성에 전무후무 스케일로 드라마를 전격 해부한다.

내년 상반기 방영을 목표로 100% 사전 제작에 들어간 ‘맨투맨’은 사전 제작 방식의 묘미를 제대로 살려 드라마 방영 전후 그리고 종영 이후에도 드라마에 대해 속속 파헤치는 영상 클립을 대거 노출하여 홍보를 극대화 하겠다는 전략이다.

특히 드라마 홍보와 시청률에 도움을 주는 메이킹 필름도 무언가 특별해야 한다는 것에 착안, 기존 메이킹 필름이 단편적인 이야기들만 담은 2-3분의 짧은 러닝타임으로 아쉬움을 남겼다면 ‘맨투맨’은 마치 영화 현장과 같은 역대급 메이킹 영상들로 구성돼 기존에 볼 수 없었던 스케일을 제공할 계획이다.

먼저 오는 29일 첫 오픈 티저 공개를 시작으로 5-10분 분량의 드라마 현장 뒷모습, 인터뷰, NG등 다양한 콘텐츠를 선공개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빠른 편집으로 방영 전 제작 과정과 촬영지 및 배우들의 캐릭터를 소개, 촬영장의 희로애락을 담아 낸 스토리 영상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더욱 설레게 할 예정이다.



방영 중에는 중요 에피소드 별로 깨알 같은 비하인드가 이어진다. 특히 비장의 무기로 MC와 드라마 출연진, 패널들로 구성된 전 세계 최초 토크 라이브쇼 ‘<맨투맨> 읽어주는 남자’를 신설하여 막 방송된 회차에 관한 시청자의 궁금증도 실시간으로 받는 등 즉각적인 피드백이 가능한 실시간 소통의 장을 마련할 계획이다.

이걸로 끝날 줄 알았지? 드라마 종영 이후에도 계속해서 스토리 메이킹 필름 형식으로 구성된 스페셜 비하인드 영상이 추가 공개되고 주요 스태프 및 등장 배우들의 생생한 후기 코멘터리가 이어지며 종영의 아쉬움을 달랠 전망이다.

이에 제작사 측은 “메이킹도 사전 제작 되어 보다 탄탄한 구성으로 방송 수준의 퀄리티를 제공할 생각이다. 기존 드라마에서는 결코 볼 수 없었던 메이킹마저 마치 영화 티저 예고편처럼 쏟아지며 차별화를 꾀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100억뷰의 사나이’ 박해진과 대한민국 대표 연기파 배우진, 대박 작가 ‘태양의 후예’의 김원석과 히트 감독 ‘리멤버 아들의 전쟁’ 이창민 PD의 컬래버레이션으로 이미 국내를 넘어 중국에서도 한껏 기대를 모으고 있는 코믹 멜로 스파이 첩보 액션 드라마 ‘맨투맨(MAN x MAN)’은 내년 상반기 JTBC를 통해 그 베일을 벗는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