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스타6` 크리샤 츄, 비주얼 디바의 무한매력 폭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4-03 10:59  

`K팝스타6` 크리샤 츄, 비주얼 디바의 무한매력 폭발



‘K팝스타6’ 크리샤 츄가 상큼발랄한 심쿵매력을 제대로 터뜨렸다.

크리샤 츄는 지난 2일 SBS `K팝스타6-더 라스트 찬스`(이하 K팝스타6)의 결승진출을 가리는 두 번째 생방송 무대에 상큼한 비주얼과 귀여운 안무, 에너지 넘치는 보컬실력까지 에이스의 자격을 다시 한 번 증명해내며 관객들과 시청자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이날 마지막 순서로 생방송 무대를 꾸민 퀸즈는 팝그룹 스파이스 걸스의 노래 ‘워너비(Wannabe)’를 선곡해 깜찍하고 상큼한 라이브 무대를 선보였다. 크리샤 츄, 김소희, 김혜림의 하모니가 완벽하게 어우러지며 힘차게 시작된 무대는 이내 무대 전체를 귀엽고 발랄한 소녀들의 에너지로 꽉 채워냈다.

퀸즈는 결승을 향한 치열한 대결무대인 만큼 ‘스윙 베이비’로 매혹적인 퍼포먼스를 선보인 지난 무대와는 차별화된 귀여운 콘셉을 명확하게 보여줘야만 했던 상황.

‘K팝스타6’ 시즌 초반부터 올리비아 핫세와 손연재를 닮은 미모로 주목받아온 크리샤 츄는 청순하고 풋풋한 외모와 함께 특유의 자유분방한 무대매너를 통해 비주얼 디바로서의 매력을 한껏 드러냈다.

검정색 쉬폰스커트에 깜찍한 리본까지 순수한 천사와 귀여운 악동을 오가는 콘셉트로 변신한 크리샤츄는 남다른 요정미로 물오른 미모를 뽐내는가 하면 곡의 하이라이트마다 한층 안정적인 보컬로 동료 김혜림과 김소희의 고음을 든든하게 받쳐줬다. 이와 함께 앞선 무대들에서 입증해온 빠른 랩파트까지 그루브넘치게 소화해내며 ‘에이스’라는 평가를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이를 증명하듯 퀸즈의 생방송 무대 이후 크리샤 츄는 한동안 포털사이트의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 1위를 유지하며 대중의 관심을 끌어 모았다. 특히 심사위원 양현석은 “무대, 연출, 귀여움, 에너지가 좋았다며 저도 이제 아재가 될려나봐요. 그냥 보면 좋아요. 귀여워요”라고 평했을 정도.

이어진 퀸즈와 샤넌의 ‘음오아예’ 스페셜 콜라보레이션 무대에서 크리샤 츄는 풋풋하고 귀여운 소녀로 변신, 역대급 청순미로 시선을 집중시키는가하면 노래 중간 샤넌과 “언니 안녕하세요, 우리 98동갑인데”라는 코믹한 꽁트를 주고받는 재치 있는 연기로 깜찍한 재미를 더하기도 했다.

한편 퀸즈는 심사위원 총점 280점으로 ‘K팝스타6’ 결승에 진출, 단 한 번도 패한 적이 없는 절대강자 보이프렌드와 맞붙게 됐다. 어린 나이지만 ’괴물’이라고 평가될 정도로 막강한 상대인데다가 랩과 보컬로 퀸즈와는 팀 칼라가 확연히 갈리는 만큼 그 어느 때보다 치열한 무대가 펼쳐질 전망이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