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일전자 미쓰리’, 현실감 200% 김상경 첫 스틸 컷 공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09-05 09:13  

‘청일전자 미쓰리’, 현실감 200% 김상경 첫 스틸 컷 공개




‘청일전자 미쓰리’ 김상경이 이혜리의 까칠 멘토로 나선다.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후속으로 오는 25일 첫 방송되는 tvN 새 수목드라마 ‘청일전자 미쓰리’ 측은 5일 인생의 쓴맛을 제대로 아는 현실주의 ‘유부장’ 유진욱으로 분한 김상경의 스틸 컷을 공개해 공감을 저격한다.

‘청일전자 미쓰리’는 위기의 중소기업 청일전자 직원들이 삶을 버텨내며 함께 성장하는 과정을 그린 휴먼 오피스 드라마다. 말단경리 이선심(이혜리 분)과 까칠 상사 유진욱(김상경 분) 부장을 비롯한 ‘청일전자’ 직원들이 망하기 일보 직전의 회사를 살리기 위해 의기투합한다. ‘청일전자’ 패밀리가 펼치는 극한의 소생 프로젝트가 유쾌한 웃음과 따뜻한 공감을 불러일으킬 전망. 특히 우리 주변에 있을 법한 현실 밀착형 캐릭터들이 시청자들을 웃기고 울리며 마음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혜리와의 세상 특별한 ‘멘토-멘티’ 케미를 예고한 김상경은 까칠한 현실주의 유부장 유진욱 역으로 연기 변신에 나선다. 직원들은 물론 협력업체들을 닦달하며 마른오징어에서도 즙을 짜낸다는 이른바 ‘인간착즙기’로 명성이 자자한 인물이다. 하지만 청일전자의 대표 이사가 된 이선심에게 부드러운 위로보다 뼈아픈 충고를 건네며 그를 성장시키는 반전의 츤데레 멘토 길을 걷게 된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 청일전자로 몰려드는 대박 기운에 다 함께 만세를 외치는 직원들 사이, 홀로 뒷짐을 지고 선 유진욱의 모습이 흥미롭다. 꼿꼿하고 고고하기까지 한 자태는 주변에도 흔들림 없이 마이웨이로 직진하는 그의 성격을 대변한다. 이어진 사진에서 직원들을 지켜보는 표정은 금방이라도 날카로운 지적과 잔소리가 들려올 듯 싸늘하다. 그런가 하면 늦은 퇴근길에 오른 그의 지친 발걸음에는 현실의 쓴맛을 누구보다 잘 아는 유진욱의 팍팍한 일상이 공감을 자아내며, 이선심과 함께 변화해갈 그의 반전 매력에 궁금증을 더한다.

김상경은 “유진욱 부장은 우리 일상의 모습이 그대로 담긴 현실적인 인물이다. 그 점이 저에게는 굉장한 매력으로 다가왔다”라며 “위로와 위안을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는 소감과 다짐을 전한 바 있다. 누구나 공감할 법한 현실을 반영한 휴먼 오피스물로 전작과는 또 다른 매력을 선보일 김상경의 연기 변신도 기대심리를 자극한다.

‘청일전자 미쓰리’ 제작진은 “김상경이 현실감 더한 연기로 묵직한 울림과 공감을 선사한다. 믿고 보는 배우로서의 진가를 다시 한 번 확인하는 기회가 될 것이다”며 “무엇보다 기대 이상의 호흡을 발휘 중인 이혜리와의 ‘멘토-멘티’ 케미도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청일전자 미쓰리’는 OCN ‘38사기동대’, ‘나쁜 녀석들-악의 도시’ 등 통쾌한 웃음을 녹여낸 짜임새 있는 연출로 호평 받은 한동화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박정화 작가가 집필을 맡아 공감력 높인다.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후속으로 오는 25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