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무도 모른다’ 민성욱, 짧은 출연에도 독보적인 존재감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3-24 09:19  

‘아무도 모른다’ 민성욱, 짧은 출연에도 독보적인 존재감




배우 민성욱이 짧지만 강한 존재감을 드러내며 드라마의 완성도를 높였다.

지난 17일과 23일 양일간에 거쳐 SBS 월화드라마 ‘아무도 모른다’에 출연한 민성욱이 빛나는 열연으로 극의 긴장감을 끌어올렸다.

요식 업계에서 잘나가는 레스토랑을 운영하는 케빈 정으로 등장한 민성욱은 수사 중 전화를 걸어 온 차영진(김서형 분)에게 너스레를 떨며 여유를 부리는 모습으로 등장했다. 이후 조사실에서 보이는 영진과의 팽팽한 기 싸움은 보는 이들 마저 긴장감을 맴돌게 했고, 백상호(박훈 분)와 대면했을 땐 극도의 공포감을 표현하기도. 죽음에 맞닿아 이성을 잃고 파르르 상대를 바라보는 매서운 눈빛에서는 살벌하다 못해 섬뜩함까지 느끼게 했다. 결국 최후를 맞이한 케빈 정은 짧았지만 본인의 캐릭터 색을 확실하게 드러내며 존재감 역시 시청자에게 강렬하게 안겼다.

이처럼 자신이 맡은 바 제 몫을 톡톡히 극 안에서 표현한 민성욱은 완벽하게 몰입한 연기로 극의 완성도를 높이는데 일조했다. 매 작품마다 뚜렷한 인상을 남긴 민성욱이 앞으로 또 어떠한 작품으로 대중과의 만남을 가지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SBS 월화드라마 ‘아무도 모른다’는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40분에 방송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