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레저, 신곡 타이틀곡 ‘음 (MMM)’ 음원과 안무 사전 공개…힙합 스웨그 장착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11-02 09:50  

트레저, 신곡 타이틀곡 ‘음 (MMM)’ 음원과 안무 사전 공개…힙합 스웨그 장착




YG 대형 신인 트레저가 새 앨범의 힙합 타이틀곡 ‘음 (MMM)` 음원과 안무가 담긴 영상을 매일 자정 18초씩 총 다섯 번에 걸쳐 순차적으로 공개한다. 신곡이 발표되기 전, 곡의 절반 정도인 1분 30초 가량을 사전에 공개하는 파격적인 프로모션이다.

YG엔터테인먼트는 2일 공식 블로그에 트레저의 ‘음 (MMM)’ 댄스 퍼포먼스 티저 첫 번째 영상을 게재, 그 시작을 알렸다.

트레저는 0초부터 18초까지 ‘음 (MMM)’ 도입부를 여는 감각적인 힙합 반주와 카리스마 넘치는 스웨그가 담긴 안무를 선보이며 18초만으로 보는 이들의 눈과 귀를 단번에 사로잡았다.

일렬 대형으로 등장한 트레저는 `음~` 이라는 가사 구절에 맞춰 손으로 입을 가리는 동작과 함께 걸어 나왔다. 또 12명 멤버가 양 옆으로 번갈아 교차하며 절도있고 견고한 구성의 안무를 선보였다.

이어진 1절에서 멤버인 하루토가 묵직한 목소리로 `깜짝이야~`라는 랩을 시작하는 18초 구간에서 영상은 일시 정지되고 끊어졌다. 말그대로 보는 이들이 "깜짝이야"할 만큼 다음 래핑과 안무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크게 증폭시켰다.

트레저의 데뷔곡 `BOY`와 두 번째 싱글앨범 타이틀곡 `사랑해 (I LOVE YOU)`를 통해 보여준 강렬함과는 전혀 다른 YG 특유의 힙합 스웨그와 카리스마가 담긴 음악과 안무가 초반부터 압권이다.

YG는 앞서 트레저의 신곡 `음 (MMM)`에 대해 BPM 80의 전형적인 힙합 넘버라고 밝힌 바 있다.

데뷔 3개월 차인 트레저가 YG의 가장 큰 장점인 힙합 곡을 처음 선보인다는 점에서 글로벌 팬들의 기대감은 일찌감치 치솟은 상태였는데 음원 공개날인 11월 6일까지 매일 자정 총 5번에 걸쳐 18초씩 총 1분 30초의 음악과 안무를 사전 공개하는 자신감과 파격적인 프로모션은 YG에서 유례 없던 강력한 방식이다.

지난 8월 7일 데뷔한 트레저는 YG의 초고속·초집중 전략 하에 글로벌 음악 시장서 영향력을 확장해왔다. 지금까지 발표한 2장의 싱글앨범은 50만 장에 육박하는 음반 판매량을 기록했으며 ‘BOY’와 ‘사랑해 (I LOVE YOU)’는 일본 중국 등 각종 글로벌 차트 최상위권을 차지했다.

최현석, 요시, 하루토는 3장의 앨범 작사진에 연달아 이름을 올렸고 아사히는 처음으로 작사뿐 아니라 작곡가로 등재됐다. 그 어느 때보다 멤버들의 참여도가 높은 이번 앨범으로 트레저가 보여줄 새로운 면모와 음악적 성장에 큰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