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적, 6집 정규앨범 소감 “긴 시간 공들여 만든 앨범. 여러분이 음악하는 이유”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11-12 13:50  

이적, 6집 정규앨범 소감 “긴 시간 공들여 만든 앨범. 여러분이 음악하는 이유”




가수 이적이 6집 앨범 발매 소감을 전했다.

이적이 지난 11일 자신의 SNS를 통해 여섯 번째 정규 앨범 `Trace` 자켓 사진과 함께 발매 소감을 남겼다. 이적은 "방금 제 여섯 번째 정규 앨범 <Trace>가 공개되었어요. 긴 시간 공들여 만든 앨범이 세상에 나오는 건 언제나 설레고 떨리는 일이에요"라고 밝혔다.

이어 "타이틀곡 `돌팔매 (feat. 김진표)`를 비롯한 열두곡의 노래에 시간을 내어 귀기울여주실 여러분이 제가 음악하는 이유입니다. 노래가 여러분께 아름답게 닿길. 많이 들어주시고 이야기 남겨주세요"라고 덧붙이며, 오랜 시간 작업한 새 앨범과 이를 감상하는 리스너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지난 11일 공개된 새 앨범 `Trace`는 이적이 7년 만에 선보이는 여섯 번째 정규 앨범으로, 타이틀곡 ‘돌팔매 (feat.김진표)’를 비롯해 `물`, `Whale Song`, `흔적`, `숨`, `한강에서`, `민들레, 민들레`, `밤`, `숫자`, `준비`, `나침반`, 그리고 코로나 위로송 ‘당연한 것들’까지 총 12곡이 수록되어 있다.

특히 타이틀곡 ‘돌팔매 (feat.김진표)’는 지난 1995년 데뷔한 패닉을 함께했던 김진표가 피처링에 참여해 발매 전부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왼손잡이’의 25년 후 버전이라고 밝히기도 한 이 곡은 김진표의 피처링으로 두 사람이 15년 만에 호흡을 맞춰 의미를 더했다.

1995년 남성 듀오 패닉으로 데뷔한 싱어송라이터 이적은 이후 긱스, 카니발 등 그룹을 결성하고 독특한 음악화법을 통해 우리시대 대표 뮤지션으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언어의 연금술사라는 평가를 받으며 사회적 메시지를 던져온 이적은 대중음악계에 큰 영향력을 끼쳤다.

한편, 이적은 지난 11일 여섯 번째 정규 앨범 ‘Trace’를 발매하고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