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위아이 김요한, 허벅지 씨름 勝→심쿵 눈빛 연기…못하는 게 없는 `연기돌`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4-21 07:40  

‘비디오스타’ 위아이 김요한, 허벅지 씨름 勝→심쿵 눈빛 연기…못하는 게 없는 `연기돌`




그룹 위아이(WEi)의 김요한이 연기돌에 이어 예능돌로 등극했다.

김요한은 지난 20일 방송된 MBC every1 `비디오스타`의 `다재다능 연기돌 특집`에 출연해 역대급 예능감을 선보였다.

이날 김요한은 위아이의 미니 2집 타이틀곡 `모 아님 도` 안무를 추며 등장해 대세 아이돌 면모를 드러내는가 하면, 흑역사 사수 작전에서 기왓장 격파에 나섰다.

김요한은 "태권도의 자존심을 걸고 10개 가겠다"고 말했다. 이에 김숙은 "김요한은 선수를 관둔지가 얼마 되지 않은 국가대표 상비군이다. 공식적으로 제가 토끼 엄마다"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김요한은 김숙의 제안에 따라 13장에 도전했고, 10장 격파에 성공했다. 이어 김요한은 흑역사로 서울 체고 졸업사진을 공개하며 새로운 모습을 선보이기도 했다.

`비디오스타` 첫 출연인 김요한은 "저는 토끼 엄마를 보러 왔다. (김숙과) 타 프로그램에 같이 출연했다"라며 "제가 토끼띠인데 두 바퀴 도는 띠동갑이었다. 저희 어머니랑 친구분이시다"라고 말해 이목을 모았다.

또 첫 주연을 맡은 카카오TV 오리지널 `아름다웠던 우리에게`에서 달콤한 눈빛 연기를 펼쳤던 김요한은 연기 비법에 대해 "순간의 감정에 몰입하면 된다"며 `심쿵` 눈빛 연기를 선보였다. 이에 MC들은 박수를 치며 감탄했다.

김요한은 어설픈 이정재 성대모사로 웃음을 자아내는가 하면, 문장 속 토크를 이어갔다. 김요한은 "다른 방송에서 허벅지 둘레를 잰 적이 있는데 25인치가 나왔다"고 말해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다. 김요한은 펜싱 선수 출신 권현빈, 해병대 출신 오종혁과 허벅지 씨름에서 여유롭게 승리하며 눈길을 끌었다.

이어 김요한은 `규라인`에 대해 언급했다. 김요한은 "이경규 선배님께서 규라인으로 저를 임명해주셨더라. 여쭤보니까 콩트를 잘해서 좋다고 하셨다"라며 "선배님께서 번호를 받아가셨다. 연락은 제가 먼저 드렸는데 답장으로 `기타 배워라`라고 한 문장이 왔다"고 에피소드를 전하며 미소를 짓기도 했다.

김요한은 성대모사 스피드 퀴즈에서 오종혁, 렌, 권현빈가 한 팀을 이뤘다. 오종혁과 세대 차이가 나는 모습이 시청자들의 폭소를 이끌어냈다. 퀴즈 결과는 MC 팀의 승리로 돌아갔으나, 김숙은 "우리 막둥이 주고 싶다"며 김요한에게 한우 선물세트를 건네 훈훈함을 자아냈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