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극 데뷔’ 임찬미 “‘우리집에 왜 왔니’ 평소에 좋아하던 작품, 연극으로 표현 영광”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7-13 15:20  

‘연극 데뷔’ 임찬미 “‘우리집에 왜 왔니’ 평소에 좋아하던 작품, 연극으로 표현 영광”




임찬미가 연극 ‘우리집에 왜 왔니’ 프레스콜에서 첫 연극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임찬미는 지난 11일 JTN아트홀에서 진행된 연극 ‘우리집에 왜 왔니’ 프레스콜에 참석해 공연 시연, 배우 소개, 질의응답, 포토타임 등의 시간을 가졌다.

연극 ‘우리집에 왜 왔니’는 국적도 성격도 다른 두 남녀, 서재희와 류연이 갑작스럽게 한집에서 살게 되며 벌어지는 로맨틱 코미디다. 임찬미는 극 중에서 대한민국의 똑소리 나는 커리어우먼 서재희 역을 맡았다.

‘우리집에 왜 왔니’로 첫 연극에 도전하는 임찬미는 “함께하는 배우분들이 옆에서 많이 도와주시고 함께 고민해주셨다. 제가 놓치는 부분까지 잘 알려주셔서 따뜻한 분위기 속에서 준비할 수 있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또한 원작 웹툰을 재미있게 봤다는 찬미는 “평소에 너무 좋아하던 작품을 연극으로 표현할 수 있게 되어 영광이다. 앞으로 두 달 동안 열심히 할 테니 많이 봐주셨으면 좋겠다”라고 공연에 대한 포부를 전했다.

서재희 캐릭터와 싱크로율에 대해서는 “재희라는 캐릭터를 보면서 혼자서 다 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성격이 저와 많이 닮았다고 느껴져 공감됐다. 저도 무엇이든 다 해내야 하고 한 번도 실패하거나 삐끗하면 안 된다는 생각을 많이 하면서 살아왔다. 그러나 그건 사실 불가능하다는 것을 깨닫고 결국 모두 사람들의 관계 속에서 살아간다는 것을 재희를 통해 연극에서 보여드릴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드라마, 영화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안정적인 연기력을 선보이고 있는 임찬미는 짧은 시연에서 역시 몰입도 있는 연기로 작품을 기대케 만들고 있다. 또한 연극이라는 새로운 행보를 통해 배우로서 한층 성장이 기대되는 임찬미는 13일 첫 공연을 시작으로 오는 9월 12일까지 활약할 예정이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