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7일 쉬고 오세요"…주요 대기업 설연휴 전후 휴가 독려

입력 2024-02-07 06:13  


주요 대기업들이 연휴 전후로 임직원들에게 휴가 사용을 독려하거나 휴무일을 지정하고 있다.

7일 재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연말처럼 이번 설 연휴에도 임직원들이 각자 필요에 따라 연차 휴가를 자율로 쓰도록 했다.

연휴 전후로 공식적인 휴무일이 있는 것은 아니지만, 쉴 사람은 쉬고, 회사에 나와 일하는 사람은 일하는 분위기다.

SK는 계열사별 자율적으로 명절 전후로 추가 휴무일을 갖는다.

SK하이닉스는 월 1회 유연근무제를 활용한 '해피 프라이데이'를 명절 전일인 8일로 지정해 하루 일찍 연휴를 시작한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연휴 다음날인 13일까지 쉰다.

SK에코플랜트의 경우 8일과 13일을 공동연차일로 지정해 엿새간 연휴가 이어진다. 공동연차는 직책자와 사전 협의하면 취소할 수는 있다.

LG는 설에 구성원들이 충분한 휴식을 취하고 가족과 함께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연휴 전후인 7일과 8일, 13일을 권장휴가로 운영한다.

권장휴가를 모두 사용하면 7일부터 13일까지 최대 7일간 쉴 수 있는 셈이다.

롯데그룹도 계열사들에 설 연휴 전날인 8일과 직후인 13일에 연차 사용을 권장해 5∼6일가량 이어서 쉴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롯데면세점의 경우 14일이 창립기념일인 만큼 13일에 연차를 사용하도록 해 6일간 쉬도록 했다.

포스코는 연휴 전날인 8일을 권장휴무일로 정해 직원들이 연차를 붙여서 쓸 수 있도록 권장한다.

효성은 연휴 다음 날인 13일을 전사가 연차를 쓰는 지정휴무일로 지정했다.

지정휴무일은 직원들이 매년 일정 일수 이상의 연차 휴가를 사용해 재충전의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권장하는 취지에서 운영하는 제도다.

건설업계는 연휴 앞뒤로 1∼2일을 단체연차일 등으로 지정해 업무가 꼭 필요한 인원을 제외하고 전 직원이 쉬도록 하는 사례가 많다.

GS건설은 8일과 13일을 단체연차일로 지정해 직원들이 엿새간 쉴 수 있다.

현대건설과 현대엔지니어링은 연휴 다음날인 13일을 단체연차일로 지정했으며, 대우건설은 8일을 공동연차일로 지정했다.

삼성물산 건설부문의 경우 7, 8일과 13, 14일 등 연휴 앞뒤로 이틀씩 휴가 사용을 권장하고 있다.

방산업체 LIG넥스원은 설 연휴 전날인 8일과 연휴 다음날인 13일을 권장휴가일로 정해서 연차 소진을 권유하고 있다.

LIG넥스원 관계자는 "업무 상 필요한 경우는 권장휴가를 쓰지 않아도 되지만, 사용도가 높은 편"이라고 전했다.

다만 명절 전후 특정 날이 공동연차일이나 단체연차일로 지정되면 직원 개개인 의사와 관계없이 연차를 소진해야 해서 선택권이 제한된다는 의견도 있다.

또 일부 대기업을 제외한 상당수 기업에서는 연휴 전후 연차 사용이 아직 자유롭지 않은 분위기다.

인크루트가 지난 1∼2일 직장인 842명을 설문조사한 결과, 연휴 앞뒤로 연차를 사용하는 '샌드위치 연휴'가 있냐는 질문에 응답자의 32.4%만 '있다'고 답했다.

추가로 연차를 쓰지 않는 응답자들은 그 이유로 '업무가 많아 쓸 수 없어서'(32.0%)를 가장 많이 꼽았다. 이어 '쓸 필요가 없어서'(25.1%), '회사에서 눈치 줘서'(22.5%), '연차가 부족해서'(14.9%) 순이었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조시형  기자

 jsh1990@wowtv.co.kr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