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 지난해 영업익 4,802억원...전년보다 16.6% 증가

김예원 기자

입력 2024-02-07 17:58   수정 2024-02-08 15:26


CJ대한통운은 지난해 연결 기준 매출 11조7,679억 원, 영업이익 4,802억 원을 기록했다고 7일 공시했다.

글로벌 경기 둔화 영향으로 매출은 전년 대비 3% 줄었으나, 국내 사업 신규 수주 확대 및 생산성 개선 성과로 영업이익은 16.6% 증가했다.

사업별로는 택배·이커머스 사업에서 도착보장 기반 서비스 경쟁력 강화, 패션·뷰티 버티컬커머스 물량 확대에 힘입어 매출 3조 7,227억 원, 영업이익 2,461억 원을 기록했다.

기업물류(CL) 사업은 물류컨설팅 기반 신규수주 확대와 지속적인 생산성 혁신 결과로 매출 2조 8,536억 원, 영업이익 1,443억 원을 거뒀다.

글로벌부문은 교역량 감소 영향으로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줄었으나, 4분기에는 미국, 인도 등 전략국가의 성장과 포워딩 특화사업 활성화에 힘입어 회복세를 나타내고 있다.

건설부문은 산업시설 수주 기반 1조 원 이상의 수주고를 기록하며 매출 성장에 기여했다.

한편, 이날 CJ대한통운은 올해 주당 500원의 현금배당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배당기준일은 4월 1일이다.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