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이 뽑은 안전한 차 1위는?

입력 2024-02-11 20:47   수정 2024-02-11 22:15


현대차 싼타페, 기아 EV3, 메르세데스-벤츠 GLB 250 등 3개 차종이 국민 투표를 통해 올해 자동차안전도평가(KNCAP) 실시 대상에 뽑혔다.

국토교통부와 한국교통안전공단 자동차안전연구원에 따르면 지난달 18∼24일 국민 5천820명이 참여한 투표 결과, 이들 3개 차종이 각각 하이브리드차, 전기차, 내연기관차 부문에서 가장 많은 표를 받아 평가 대상에 올랐다.

참여자는 각 부문에서 2개의 차종을 선택하는 방식으로 투표가 진행됐다.

우선 하이브리드차 부문에서는 지난해 8월 출시된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싼타페가 3천811표(65.5%)로 1위를 차지했다. 2위는 지난해 9월 출시된 볼보의 중형 세단 S60(2천404표·41.3%)이다.

전기차 가운데서는 올해 상반기 출시 예정인 소형 SUV EV3가 3천767표(64.7%)를 얻어 1위에 올랐다. 2위는 지난해 7월 국내에 들어온 테슬라의 중형 SUV 모델Y의 중국산 후륜구동(RWD) 모델(3천124표·53.7%)이다.

내연기관차 중에서는 지난해 말 출시된 벤츠의 준중형 SUV GLB 250이 2천756표(47.4%)로 최다 득표를 했다. KG모빌리티(KGM)의 준대형 픽업트럭 렉스턴 스포츠가 2천554표(43.9%)로 2위였다.

국토부와 연구원은 싼타페와 EV3, GLB 250을 올해 자동차안전도평가 대상 차종에 포함할 예정이며, 자체 선정한 다른 신차들을 대상으로 충돌·외부통행자·사고예방 안전성 등의 평가를 진행한 뒤 올해 말께 결과를 공개할 예정이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이영호  기자

 hoya@wowtv.co.kr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