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Newswire] 중국국제항공사사, 새 Air China Easy Way 베이징-프랑크푸르트 발표

입력 2017-05-23 16:27  

[PRNewswire] 중국국제항공사사, 새 Air China Easy Way 베이징-프랑크푸르트 발표

-- 중국과 세계 잇기



[편집자 주] 본고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연합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음을 밝혀 드립니다.



(베이징 2017년 5월 23일 PRNewswire=연합뉴스) 중국국제항공사(Air China)가 베이징 수도공항 및 프랑크푸르트 공항과의 협력을 바탕으로 어제 새로운 Air China Easy Way 베이징-프랑크푸르트를 선보인다고 발표했다. 이 신규 프로젝트는 중국과 유럽을 오가는 중국국제항공사의 첫 번째 국제 급행 항로이며, 그 목적은 베이징과 프랑크푸르트를 주요 국제항공 허브로 발전시키고, 베이징-톈진-허베이 지역의 발전을 도모하는 것이다. 이 프로젝트는 또한 승객들에게 편안하고 원활한 여행 경험도 제공할 예정이다.



올해 중국-독일 관계가 45주년을 맞았다. 2017년은 중국의 일대일로 프로젝트에서도 기념비적인 해다. 일대일로 프로젝트는 양국 협력을 도모하는 전례 없는 기회를 제공할 것이다. 중국과 독일은 실크로드 경제 벨트의 양 끝단에 위치한다. 양국 모두 지역 성장을 촉진하는 주요 원동력이며, 따라서 중국-독일 관계를 강화함으로써 전 지역에 혜택을 안겨줄 수 있다. 항공산업은 양국 간 정치, 경제 및 문화적 관계를 강화하는데 핵심 역할을 수행할 전망이다. 따라서 새로운 Air China Easy Way 베이징-프랑크푸르트는 문화 교류를 촉진하고, 상호 이해와 우호적 관계를 도모할 것으로 기대된다.



작년 9월 22일, 중국국제항공사는 베이징 수도공항 및 프랑크푸르트 공항과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그 목적은 중국과 유럽 관계를 개선하고, 베이징과 프랑크푸르트에서 승객들의 환승 시간을 단축하기 위함이다. 새로운 Air China Easy Way 베이징- 프랑크푸르트로 여행하는 승객들은 전용 체크인 카운터, 탑승 게이트 및 수하물 컨베이어 등 여러 가지 새로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이들 서비스는 모두 편안하고 원활한 여행 경험을 보장한다.



베이징 수도공항을 기반으로 하는 중국국제항공사는 6개 대륙을 넘나들며 방대한 항로 네트워크를 운영하고 있으며, 현재 중국과 유럽 간에 세계에서 가장 많은 비행편을 제공한다. Air China Easy Way 베이징- 프랑크푸르트는 1989년에 개설됐으며, 매일 두 편의 직행편을 제공한다. 이 항로에는 보잉 747-8과 777-300(중국국제항공사가 보유한 항공기 중 가장 현대적인 광폭동체 항공기)이 투입된다. 세계 최대의 공항 중 하나가 있는 프랑크푸르트는 유럽의 상업, 금융 및 운송 허브다. 2016년 프랑크푸르트 공항에서는 6,080만 명의 승객이 88개 항공사를 통해 100개국 이상의 247개 목적지로 비행했다. 2011년 자매 공항이 된 베이징 수도공항과 프랑크푸르트 공항은 그 후 밀접한 관계를 유지해왔다. 베이징 수도공항은 중국 최대의 항공 허브로서 147개 국내 항로와 132개 국제 항로로 구성된 방대한 항로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다. 2016년 9,400만 명이 넘는 승객들이 베이징 수도공항을 이용했다. 베이징 수도공항은 7년 연속 세계에서 두 번째로 분주한 공항에 올랐다.



항공산업 내 주요 공항과 항공사가 선보이는 이 새로운 프로젝트는 항공사와 공항 간 협력을 도모하는 새로운 전례가 될 전망이다. 향후 중국국제항공사는 승객들에게 더욱 개선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중국-독일 및 중국-유럽 관계를 촉진하고자 항공사 파트너들과의 관계를 강화할 계획이다.



로고 - https://photos.prnasia.com/prnh/20170522/1857452-1LOGO



출처: 중국국제항공사(Air China)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