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Newswire] Diageo, 좋아하는 칵테일을 예측하는 헤드셋 공개

입력 2019-09-26 21:16  

[PRNewswire] Diageo, 좋아하는 칵테일을 예측하는 헤드셋 공개

-- 칵테일에 어울리는 사운드 트랙 제공 위해 스포티파이와 파트너십 체결
-- 2019 Diageo 월드 클래스 올해의 바텐더(Diageo World Class Bartender of the Years 2019)에서 미래의 음료 경험을 바꿀 파트너십 공개

(글래스고, 스코틀랜드 2019년 9월 26일 PRNewswire=연합뉴스) 글래스고 웨스트 엔드의 세계 최고 바텐더 53명은 정통 주류 제조업체 및 업계의 거물들과 함께 대화형 혁신 구역에서 칵테일 문화의 미래를 보여준다.

Diageo 월드 클래스(Diageo World Class) 책임자 Simon Earley는 "우리는 세계 칵테일 문화에서 경험 경제 및 '다음 단계'에 투자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라며 "그런 이유로, 우리는 가장 진보적인 파트너인 바텐더들에게 올해의 월드 클래스 바텐더 결승전에 참여해 달라고 요청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우리는 처음으로 스포티파이(Spotify), Crucible 및 ChargedUp과 같은 파트너와 함께 '미래의 맛(A Taste of the Future)'이라는 대화형 공간을 만들어 전 세계 음료 경험의 미래를 형성할 것을 공개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번 행사의 주요 파트너로는 Diageo Futures 팀과 세계에서 가장 인기 있는 오디오 스트리밍 구독 서비스인 스포티파이의 신규 이니셔티브가 포함된다. 음주 경험에서의 혁신을 주도하기 위해, Diageo는 소셜 데이터를 활용해 특정 Diageo 리저브 브랜드 칵테일과 관련된 정보와 키워드를 수집했다. 수집된 정보와 키워드는 칵테일의 분위기와 정신을 가장 잘 담아낸 주요 트랙과 음악을 식별하는 고유한 방법을 만든 스포티파이에 통찰력을 제공한다.

이러한 파트너십을 통해 조니 워커를 포함한 Diageo 리저브 브랜드 시그니처 칵테일의 분위기를 생생하게 전달하는 6개의 데이터 기반 플레이리스트 목록이 선별됐다. 각 플레이 리스트는 현지 및 전 세계 소비자가 좋아하는 칵테일을 맛보는 동안 칵테일에 어울리는 음악을 제공해 음주 경험을 향상시킨다는 점에서 이번 협업은 매우 혁신적이다.

스포티파이 영국 판매책임자 Rak Patel은 "스포티파이 청취자들은 Discover Weekly의 음악에서부터 팟캐스트 추천 음악에 이르기까지 고유한 경험을 위해 우리 플랫폼을 방문한다"라며 "사람들이 스트리밍하는 상황과 순간을 이해하는 스트리밍 인텔리전스 덕분에 우리는 이를 제공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Diageo와 함께, 우리는 이러한 통찰력을 활용해 사람들이 좋아하는 칵테일을 마시면서 분위기를 설정할 수 있게 함으로써, 선호하는 브랜드와 즐겁고 영향력 있는 연결고리를 만들어 준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번 행사에서는 Tanqueray No.10과 어울리는 것을 궁금해하는 진 애호가들을 위해 EGG 센서 결과를 바탕으로 맞춤형 서비스를 추천하는 Head VS Heart 활성화를 갖춘 감각실험 연결 헤드셋이 공개된다.

Diageo Futures (유럽) 책임자 Benjamin Lickfett는 "소비자는 점점 더 개인화되고 몰입적인 경험을 추구한다"라며 "Head vs Heart는 소비자가 매력적이고 감각적이며 놀라운 경험의 일환으로 수상 경력을 갖춘 우리의 Tanqueray No.10의 풍미를 탐색할 수 있게 하는 새로운 기술 중 하나의 예시일 뿐"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풍미를 즐기는 사람들은 런던의 실험적인 크리에이티브 바텐딩 허브인 'Crucible'의 책임자 Stu Bale로부터 설명을 들을 수 있다. 개성적인 주류 전문가인 그는 회전증발기, 원심분리기 및 초음파와 같은 '이상한 기계'를 사용해서 맛과 질감의 다양한 측면을 표현한다. Stu와 그의 팀은 이러한 최첨단 기술을 활용해 Zacapa Rum, Talisker 및 Don Julio를 포함한 세계 최대의 주류 브랜드를 사용해서 세 가지 놀라운 음료 경험을 만들어 냈다.

Stu는 "Crucible에서 우리는 항상 보편적 언어로 풍미를 묘사한다"라며 "Diageo 월드 클래스는 항상 음료 문화와 실험의 최첨단에 있지만, 음료를 만들어내는 기술이 아무리 요란하고 신기하다 할지라도, 결국 가장 중요한 것은 음료의 맛"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그는 "이것이 월드 클래스를 대하는 우리의 태도이며, '미래의 맛'에서 우리가 하는 가장 중시하는 것"이라면서 "풍미는 일정한 반면, 기술은 지속해서 발전하고 있다. 풍미의 방식에 대한 우리의 이해도 마찬가지다. 우리에게는 그러한 지식과 이상한 기계를 바탕으로 맛있는 풍미를 추출 및 개발하고 선보일 방법이 엄청나게 많다. 글래스고에서 그 일은 꽤 거칠고 신나는 일이며, 기대할 만하다"라고 말했다.

2009년에 시작된 Diageo 월드 클래스는 전 세계 칵테일 음주 문화를 발전시키는 데 중요한 역할을 담당한다. 대회 설립 이래, 전 세계적으로 30만 명이 넘는 바텐더가 월드 클래스로부터 지원과 훈련을 받고 영감을 얻었다.

최신 주류, 트렌드, 칵테일 레시피 및 업계 통찰력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웹사이트 www.theworldclassclub.com을 방문하고 @WorldClass를 팔로우한다.

사진: https://mma.prnewswire.com/media/1001249/A_Taste_of_the_Future.jpg
The future is personalised cocktails, captured at the innovation zone, A Taste of the Future, at this year's World Class Bartender of the Year Finals in Glasgow, Scotland

사진: https://mma.prnewswire.com/media/1001248/Simon_Earley_and_Benjamin_Lickfett.jpg
Simon Earley, Head of Diageo World Class, with Benjamin Lickfett, Diageo's Head of Futures & Digital Innovation (Europe) at the interactive innovation zone, A Taste of the Future, at this year's World Class Bartender of the Year Finals in Glasgow

출처: Diageo World Class



Diageo Showcase Headsets to Predict Your Favourite Cocktail and a Spotify Partnership to Soundtrack Them

-- Partnerships set to transform your future drinks experiences revealed at Diageo World Class Bartender of the Year Finals 2019

GLASGOW, Scotland, Sept. 25, 2019 /PRNewswire/ -- In Glasgow's West End, fifty-three of the world's best bartenders are joined by drinks-making royalty and movers and shakers from the industry at an interactive innovation zone dedicated to showcasing the future of cocktail culture.

Simon Earley, Head of Diageo World Class, said: "We are committed to investing in the experience economy and "what's next" in global cocktail culture. That's why we asked some of our most progressive partners to join us here at the World Class Bartender of the Year Finals.

"For the first time we've created an interactive space - 'A Taste of the Future' - where, in conjunction with partners like Spotify, Crucible and ChargedUp, we reveal some of the things we believe will shape the future of drinks experiences worldwide."

A key partnership on show includes a pioneering initiative between Diageo's Futures team and Spotify, the world's most popular audio streaming subscription service. To drive innovation within the drinking occasion, Diageo utilised social data to collate information and keywords related to specific Diageo Reserve brand cocktails. From there, these insights were provided to Spotify who created a unique method to identify key tracks and music that best encapsulated the mood and spirit of the cocktail.

This partnership resulted in six data-driven playlists curated for Diageo Reserve brand's signature cocktails, including Johnnie Walker, that bring to life the mood of each drink. Innovation is at the heart of this collaboration, as each playlist is created to enhance the drinking occasion by allowing consumers on-site and around the world to both taste and hear their favourite cocktails.

Rak Patel, Head of U.K. Sales at Spotify said: "Spotify listeners come to our platform for an experience that is unique to them -- from the music in their Discover Weekly to podcast recommendations and so much more. We're able to deliver this thanks to our streaming intelligence, our understanding of the context and moments that people are streaming. Together with Diageo, we're tapping into these insights to set the mood as they sip their favourite cocktails while creating a delightful and impactful connection with the brands they love."

Also on show was a headset linked to a sensory experiment that could be the answer for gin lovers unsure what to mix their Tanqueray No. Ten with The Head vs Heart activation recommended personalised perfect serves based on the results from the EEG sensors.

Benjamin Lickfett, Diageo's Head of Futures (Europe), said: "Consumers are increasingly seeking out personalised and immersive experiences in our category. Head vs Heart is just one example of an emerging technology enabling consumers to explore their own taste preferences and the flavours of our award-winning Tanqueray No. 10 as part of an engaging, sensory and surprising experience."

And flavour enthusiasts were able to hear from Stu Bale, Director of London's experimental creative bartending hub 'Crucible'. It saw the drinks maverick demonstrate the use of 'weird machines' like rotavaps, centrifuges, and ultrasonics to express different aspects of flavour and texture. Stu and his team used these cutting-edge techniques to create three incredible drinks experiences using some of the world's greatest spirits brands including Zacapa Rum, Talisker and Don Julio.

Stu said: "At Crucible, we always describe flavour as a universal language. Diageo World Class has always been at the cutting edge of drinks culture and experimentation, but no matter how much smoke and mirrors surrounds the mystery of developing drinks, it's just about what's tasty at the end of the day. This is an attitude that we share with World Class and it's central to what we're doing with 'A Taste of the Future'. Whilst flavour is constant, technology is continually evolving - as is our understanding of how flavour works. We have a load of ways of extracting, developing and showcasing delicious flavour based on that knowledge and via a bunch of weird machines. It's going to be pretty wild doing that on home territory in Glasgow. I can't wait! Yaldo!"

Since its launch in 2009, Diageo World Class has played a significant role in transforming fine drinking cocktail culture around the world. Over 300,000 bartenders across the globe have been supported, trained and inspired by World Class since its inception.

Visit www.theworldclassclub.com and follow @WorldClass for more information on the latest drinks, trends, cocktail recipes and industry insights.

Photo: https://mma.prnewswire.com/media/1001249/A_Taste_of_the_Future.jpg
The future is personalised cocktails, captured at the innovation zone, A Taste of the Future, at this year's World Class Bartender of the Year Finals in Glasgow, Scotland

Photo: https://mma.prnewswire.com/media/1001248/Simon_Earley_and_Benjamin_Lickfett.jpg
Simon Earley, Head of Diageo World Class, with Benjamin Lickfett, Diageo's Head of Futures & Digital Innovation (Europe) at the interactive innovation zone, A Taste of the Future, at this year's World Class Bartender of the Year Finals in Glasgow

Source: Diageo World Class

[편집자 주] 본고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연합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음을 밝혀 드립니다.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