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가장 큰 꽃' 인도네시아서 발견…1.11m 라플레시아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1-04 10:08  

'세상 가장 큰 꽃' 인도네시아서 발견…1.11m 라플레시아

'세상 가장 큰 꽃' 인도네시아서 발견…1.11m 라플레시아
"기록된 크기 가운데 최고…일주일만 피어 있다 시들어"

(자카르타=연합뉴스) 성혜미 특파원 = '세상에서 가장 큰 꽃'으로 꼽히는 라플레시아 중에서도 지름이 1.11m에 이르는 꽃이 인도네시아 수마트라섬 정글에서 발견됐다.



서수마트라 천연자원보호국(BKSDA)은 지난 2일 아감 마닌자우 자연보호구역에서 '역대급' 라플레시아(Rafflesia tuan-mudae) 꽃을 발견해 찍은 사진을 3일 공개했다.
아데 푸트라 서 수마트라 BKSDA 국장은 "이번에 발견된 라플레시아는 지름이 111㎝로, 지금까지 기록된 크기 가운데 최고"라며 "단 일주일만 꽃이 피어 있다가 시들 것"이라고 말했다고 현지 매체들이 보도했다.
이 전에 가장 큰 라플레시아는 107㎝로, 역시나 서 수마트라에서 발견됐다.
라플레시아는 동남아시아의 정글 깊은 곳에서만 자라는 희귀 꽃이다.
이 꽃은 인도네시아와 말레이시아, 필리핀, 태국의 정글 깊은 곳에서만 자생하는 정글 포도나무에 기생한다. 잎과 줄기가 없어서 혼자서 광합성을 할 수 없다.



'시체꽃'으로도 불리는 이 꽃은 썩은 고기의 색깔과 냄새를 풍겨 곤충을 유인해 잡아먹는다.
1818년 수마트라섬 정글에서 발견돼 서양에 소개됐고, 탐험대장인 영국인 토머스 스탬퍼드 래플스 경의 이름을 본떠 라플레시아란 이름이 생겼다.
라플레시아는 일본 만화 '포켓몬스터'에 등장하고, 국제꽃박람회 등에서 항상 인기를 끄는 꽃이다.
noanoa@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