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한중 콘텐츠 협력 노력" 양제츠 발언에 엔터·게임주 급등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12-03 15:44  

[특징주] "한중 콘텐츠 협력 노력" 양제츠 발언에 엔터·게임주 급등

[특징주] "한중 콘텐츠 협력 노력" 양제츠 발언에 엔터·게임주 급등



(서울=연합뉴스) 김아람 기자 = 한한령(한류 제한령·限韓令) 해제 등 한중 문화 콘텐츠 협력 강화 기대에 3일 엔터주와 게임주가 큰 폭으로 올랐다.

이날 코스닥시장에서 에스엠[041510]은 전 거래일보다 11.32% 오른 7만1천800원에 거래를 마쳤다.

또 디어유(7.49%), 하이브[352820](7.42%), 큐브엔터[182360](7.18%), 알비더블유(7.18%), JYP Ent.[035900](6.43%), YG PLUS[037270](6.27%), 와이지엔터테인먼트[122870](5.29%) 등 엔터주가 동반 급등했다.

게임주인 와이제이엠게임즈[193250](14.37%), 더블유게임즈[192080](9.30%), 데브시스터즈[194480](6.80%), 위메이드[112040](6.64%), 네오위즈[095660](5.86%), 엔씨소프트[036570](5.51%) 등도 오름세를 보였다.

수년간 한국 문화 콘텐츠의 중국 진출을 가로막은 한한령이 풀릴 수 있다는 기대가 주가를 끌어올렸다.

서훈 청와대 안보실장은 지난 2일 양제츠(楊潔?) 중국 공산당 외교담당 정치국원과 회담한 자리에서 양국 간 게임·영화·방송·음악 등 문화콘텐츠 분야 교류·협력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중국 측의 협조를 당부했다.

이에 양 정치국원은 중국도 관련 협력을 중시하고 적극 노력 중이라면서 코로나19 상황이 나아지는 대로 관광 협력도 확대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또 이날 중국에서 주한미군 사드(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THAAD) 배치 이후 처음이자 6년 만에 한국 영화 '오! 문희'도 개봉해 한한령 해제 기대를 키웠다.

ric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