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아이콘"…바이든, 美 최초 여성 연방대법관 오코너 애도

입력 2023-12-03 12:51  

"미국의 아이콘"…바이든, 美 최초 여성 연방대법관 오코너 애도
"모든 의견 동의하지 않았지만 품위와 헌신 존경"



(서울=연합뉴스) 노재현 기자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지난 1일(현지시간) 93세를 일기로 별세한 미국 최초의 여성 연방 대법관 샌드라 데이 오코너 전 대법관을 애도했다고 백악관이 2일 밝혔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성명을 내고 오코너 전 대법관에 대해 "미국의 아이콘이었다"며 "나는 그의 모든 의견에 동의하지 않았지만 사실, 조국, 능동적 시민정신, 공익에 대한 그녀의 품위와 변함없는 헌신을 존경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의 역사적인 대법원 지명을 둘러싼 희망을 기억한다"며 과거 상원이 반대표 없이 99표의 찬성으로 오코너 전 대법관을 인준한 것은 미국이 역사적으로 전진한다는 증거였다고 평가했다.
또 오코너 전 대법관이 여성으로서 차별을 이겨내고 삶을 공직에 바쳤다고 칭송했다.
오코너 전 대법관은 로널드 레이건 전 대통령 시절인 1981년 미국의 첫 여성 연방대법관이 됐다.
그는 여성 인권과 소수인종 보호 등 격동의 시기 미국의 핵심 가치를 지키는 데 중도로서 치우치지 않는 판결에 결정적 역할을 했다는 평가를 받았고 2006년 대법원에서 은퇴했다.


noja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