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타냐후 "하마스 제거 지지하면서 전쟁은 중단하라니"

입력 2023-12-10 19:44  

네타냐후 "하마스 제거 지지하면서 전쟁은 중단하라니"


(카이로=연합뉴스) 김상훈 특파원 = 이스라엘군이 하마스 소탕을 위한 가자지구 지상작전을 강화하는 가운데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가 국제사회의 휴전 압박을 일축했다.
10일(현지시간) 현지 일간 타임스오브이스라엘 등에 따르면 네타냐후 총리는 이날 주례 각료회의에서 "지난 주말 프랑스, 독일 지도자와 통화했다"며 "하마스 제거를 지지하면서 다른 한편으로는 전쟁 중단 압박을 가하는 것은 모순이라고 했다"고 말했다.
이어 "가자지구에서의 싸움은 전력을 다해 계속할 것"이라며 "정의는 우리의 편"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네타냐후 총리는 또 지난 8일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서 휴전 결의안에 거부권을 행사하고, 1만4천여발의 포탄을 지원한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에 대해서도 감사의 뜻을 밝혔다.
meolakim@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