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증시, 랠리 재개…다우 또 사상 최고치 경신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3-27 06:30  

뉴욕증시가 미국 주택가격과 내구재 지표 호조로 랠리를 재개했다. 다우지수는 사상 최고치를 또 경신했고, S&P 500 지수도 사상 최고치 턱밑까지 올라섰다.

26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111.90포인트(0.77%) 뛴 1만4559.65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12.08포인트(0.78%) 높은 1563.77을, 나스닥 종합지수는 17.18포인트(0.53%) 오른 3252.48을 각각 기록했다.

다우 지수는 종전 사상 최고치였던 지난 14일의 1만4539.14를 넘어섰고 S&P 500 지수는 종가 기준으로 사상 최고치인 2007년 10월의 1565.15에 1.38포인트 차이로 다가섰다.

미국의 2월 내구재 주문은 시장의 예상을 깨고 전월보다 5.7% 증가했다. 지난 1월의 3.8% 감소에서 증가로 반전된 것은 물론 전문가들의 예상치(3.9% 증가)를 크게 웃돌았다. 지난해 9월 이후 가장 큰 증가세였다.

미국의 대도시 주택 가격은 6년7개월 만에 가장 높은 폭의 상승세를 보였다. 미국의 20대 대도시 주택가격을 나타내는 S&P/케이스-쉴러 지수는 지난 1월에 1년 전보다 8.1% 상승했다. 시장 예측치 7.9%보다 높은 수준이며 2006년 6월 이후 최고 상승폭이다.

미국의 지난 2월 신규주택 판매 건수는 전월보다 4.6% 감소했다. 미국 민간 경제조사단체인 콘퍼런스보드가 발표하는 소비자 신뢰지수는 3월에 59.7을 기록했다. 이는 전월의 68과 시장 전문가들의 예측치 68을 모두 밑도는 수준이다.

국제 신용평가사인 피치는 이날 키프로스의 신용등급을 '부정적 관찰대상(RWN)'으로 지정했다. 피치는 키프로스 은행 체계의 실패에서 비롯된 충격이 경제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고 공공 재정에 대한 위험을 키운다고 밝혔다.

키프로스 당국은 오는 28일 은행들이 영업을 재개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파니코스 데메트리아즈 중앙은행 총재가 말했다.

유럽중앙은행(ECB)은 키프로스 구제금융 방식을 유로존(유로화 사용 17개국)의 다른 위기국에도 사용할 수 있다는 불안감에 대한 진화에 나섰다. 에발트 노보트니 ECB 정책의사는 "키프로스는 특별한 경우로 다른 사례의 모델이 되지 않을 것이라는 것은 확실하다"고 말했다.

종목별로는 보잉이 787 드림라이너의 새로운 배터리시스템이 첫 테스트를 시작했다는 소식에 2% 이상 상승했다. 넷플릭스도 퍼시픽 크레스트가 목표주가를 160달러에서 225달러로 상향 조정한 덕에 5.43% 올랐고, 골드만삭스도 버크셔 해서웨이가 워런트 규정을 조정함으로써 10대 주주에 오르게 될 것이라는 소식에 0.29% 상승했다.

반면 애플은 파이퍼 제프레이의 신제품 출시 효과와 배당금 인상 전망에 따른 기대에도 불구하고 장 막판 뒷심 부족으로 또다시 0.53% 하락했다. 칠드런스 플레이스는 기대에 못미치는 실적으로 3.22% 하락했다.

국제유가는 미국의 지표가 호조를 보인데 힘입어 상승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5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1.53달러(1.6%) 오른 배럴당 96.34 달러에서 거래를 마감했다. 이는 종가 기준으로 최근 5주 만에 가장 높은 것이다.

한경닷컴 증권금융팀 bky@hankyung.com


▶급등주 자동 검색기 등장...열광하는 개미들
▶[한경 스타워즈] 대회 한 달만에 전체 수익 1억원 돌파! 비결은?


▶ "대마도는 한국땅" 日 뜨끔할 근거 들어보니

▶ 박시후 고소한 A양, 연예인 지망생 이라더니…

▶ MC몽, 안보여서 `자숙`하는줄 알았는데 '깜짝'

▶ 고현정 세들어 산다는 빌라, 전세금이 무려

▶ 日 재벌 회장 "김연아 '우승' 사실은…"



[한국경제 구독신청] [온라인 기사구매] [한국경제 모바일 서비스]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온라인신문협회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