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황레이더] 국내 증시 1900선 안착 예상 … 대형주 뛸까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8-30 07:01   수정 2013-08-30 11:11

[시황레이더] 국내 증시 1900선 안착 예상 … 대형주 뛸까


30일 국내 증시는 1900선 안착을 시도할 것으로 예상된다. 간밤 미국 증시는 경기지표 호조로 상승했다. 투자심리가 호전됐다.

하지만 코스피지수가 바닥권에서 50포인트 이상 반등했고, 저항선으로 작용했던 전 고점인 1920선 근처에 와 있는 점은 부담스럽다.


앞서 미국 증시는 올 2분기 미국 경제 성장률이 시장 기대치를 웃돌며 상승했다.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0.11% 오른 1만4840.95로 거래를 마쳤다. S&P500지수와 나스닥종합지수도 각각 0.20%, 0.75% 올랐다.

미 상무부는 2분기 국내총생산(GDP) 증가율 수정치가 2.5%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블룸버그가 사전에 조사한 전문가 전망치 2.2%를 웃돈다. 시리아 사태 개입에 대한 국제 사회의 의견이 엇갈리면서 관련 우려도 일부 약해졌다.

증시 전문가들은 현재 시장 상황을 감안해 대형주 및 경기 민감주에 관심을 가지라고 조언했다.

이남룡 삼성증권 연구원은 "미국의 양적완화 축소 이슈를 포함해 글로벌 불확실성이 산재해 있는 시점"이라며 "중소형주 비중을 줄이고 대형주 비중을 높이는 포트폴리오를 구성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불확실성이 극대화돼 있고 변동성이 커져 있는 시장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리스크 관리" 라며 "중소형주보다 대형주를 선호하는 상황으로 시장이 전개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박성훈 우리투자증권 연구원은 "외국인 자금의 추가 유입이 이뤄질 가능성이 높다" 며 "주식시장도 결국 금융불안을 겪고 있는 신흥국에 비해 상대적으로 선전할 것"으로 전망했다. 수급측면에서 외국인 매수우위가 상대적으로 두드러지는 종목군(KOSPI 내 경기민감주 : 전기전자, 운수장비, 화학 등)에 대해 지속적으로 비중을 확대하는 전략을 권했다. 한경닷컴 한민수 기자 hms@hankyung.com





▶[화제] 급등주 자동 검색기 '정식 버전' 드디어 배포 시작
▶[은행이자보다 3배 수익으로 알려진 호텔식 별장]
▶한경 슈퍼개미 "소문이 많이 나지 않았으면...최대한 오랫동안 혼자 쓰고 싶거든요"




박진영, 美서 '적자'나더니 99억을…충격

女배우, 알몸으로 '성인영화' 촬영하다 그만

고영욱, 10대 女 성폭행 후 어머니가…눈물

미혼女에 '혼전 성관계' 묻자 대답이…반전

최다니엘, 비앙카에 '대마초' 팔더니 결국…



[한국경제 구독신청] [온라인 기사구매] [한국경제 모바일 서비스]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온라인신문협회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