徐 "金 당선 막아야" vs 金 "정치 적폐"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07-11 21:06  

徐 "金 당선 막아야" vs 金 "정치 적폐"

전대 앞두고 정면충돌


[ 이태훈 기자 ] 새누리당의 7·14 전당대회에 출마한 서청원 의원은 11일 “어떤 일이 있어도 김무성의 당선은 막아야 한다”고 말했다.

서 의원은 이날 경기 성남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수도권·강원지역 합동연설회에서 경쟁자인 김무성 의원을 겨냥해 “차기 대권주자가 (전당대회에) 나오면 불공정 경쟁”이라며 이같이 주장했다. 서 의원과 김 의원은 이번 전당대회에서 가장 유력한 당 대표 후보다.

서 의원은 “우리 당에는 기라성 같은 차기 대권주자가 많다”며 김문수 전 경기지사, 정몽준 전 의원, 남경필 경기지사, 오세훈 전 서울시장, 홍준표 경남지사, 원희룡 제주지사 등을 거론했다.

그러면서 “100미터 경주를 하는데 당 대표가 되어서 미리 50미터 앞에 가 있으면 김문수 남경필 이런 사람들이 (대권주자가) 되겠습니까 안 되겠습니까”라며 “당에 헌신하고 봉사할 후보를 뽑느냐, 차기 대권을 노리기 위해 발판을 마련하려는 후보를 뽑을 것이냐 중요한 선택이 기다리고 있다”고 했다.

이에 대해 김 의원은 “자기가 당 대표 돼서 당을 어떻게 이끌겠다 이런 생각으로 출마한 게 아니라 오직 김무성을 당 대표 안 만들기 위해 출마한 것이라고 실토한 것”이라며 “이런 정치 공세야말로 반드시 없어져야 할 정치 적폐”라고 비판했다.

성남=이태훈 기자 beje@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