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외화예금 365억 달러‥8개월래 최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8-10 20:39  

7월 외화예금 365억 달러‥8개월래 최대


▲7월 외화예금 8개월래 최대 (사진= 한경DB)



지난달 국내 거주자의 외화예금 잔액이 크게 늘어 8개월만에 최대치를 나타냈다. 거주자란 우리나라에 주소를 둔 법인이나 1년 이상 국내에 머무른 내·외국인을 말한다.


한국은행은 9일 `거주자외화예금 현황` 자료에서 7월 말 현재 거주자외화예금이 전월보다 27억달러 늘어난 365억7천만달러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11월(383억8천만달러) 이후 가장 많은 양이다.


올해 1월 325억1천만달러까지 내려갔던 외화예금 잔액은 2~6월 330억~340억달러 수준에서 유지되다 지난달 크게 뛰었다.


7월 말 잔액 중 88.8%인 324억6천만달러는 기업예금이었다. 전월보다 23억8천만달러가 불었다. 개인의 몫은 41억1천만달러(11.2%)로 3억3천만달러가 증가했다.


미국 달러화 예금이 306억5천만달러로 대부분(83.8%)을 차지했다. 유로화 예금은 24억7천만달러(6.8%), 엔화는 24억1천만달러(6.6%)였다. 예금을 받은 은행은 국내은행(342억4천만달러)이 93.6%, 외은지점(23억3천만달러)이 6.4%씩이었다.


정부는 지난해 외화예금을 확충해 외자유출 등 금융시장 변동의 방어판으로 삼겠다고 밝혔다. 외화예금의 비중을 은행 총수신의 10% 안팎까지 끌어올린다는 계획이다. 현재는 이에 크게 미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