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준호-드니 빌뇌브 `평행이론`, 두 감독은 닮았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8-12 18:10  

봉준호-드니 빌뇌브 `평행이론`, 두 감독은 닮았다?

전작 `그을린 사랑`으로 세계적인 주목을 받은 캐나다 출신의 드니 빌뇌브 감독이 휴 잭맨, 제이크 질렌할 주연의 스릴러 신작 `프리즈너스`의 10월 개봉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설국열차`로 흥행 가도를 달리고 있는 국내의 거장 봉준호 감독과 묘한 공통점을 갖고 있어 `평행이론`으로 눈길을 끈다.

`프리즈너스`는 세상을 뒤흔든 보스턴 여아 실종사건의 유력한 용의자를 쫓는 아빠와 진범을 쫓는 형사의 가슴 뜨거운 추적을 그린 영화이다. 캐나다 출신 드니 빌뇌브 감독은 1994년 영화계에 입문, 각본 및 촬영, 연출로 재능을 인정 받았다. 자국 내에서 신뢰할 만한 감독으로 명성을 쌓아오던 그는 2010년 `그을린 사랑`으로 전 세계적 주목을 받으며 중고 신인의 화려한 데뷔식을 치렀다.
`그을린 사랑`은 2011년 아카데미 최우수외국어영화상 노미네이션을 비롯, 선댄스 영화제, 베니스 영화제, 토론토 영화제, 벤쿠버 영화제에 초청된 바 있다. 세계 유수 영화제의 최고 작품상을 휩쓴 동시에 괄목할 만한 흥행을 기록해, 할리우드가 점찍은 천재 감독으로 거듭났다.
봉준호 감독 역시 1994년 단편으로 데뷔해 꾸준히 충무로에서 기량을 쌓아왔다. 이 후 2000년 이성재-배두나 주연의 `플란다스의 개`로 데뷔해 그 해 가장 주목할 만한 감독으로 성장한다. `플란다스의 개`는 유머에 적절한 긴장감을 가미함과 동시에 시대상을 반영하는 봉준호 감독 특유의 연출력이 빛나, 현재의 봉준호 감독을 있게 만든 밑거름이 된 작품. 당시 흥행에서는 큰 성공을 거두지 못했지만 봉준호 감독의 이름을 깊이 각인시켰다.
두 사람의 더 닮은 점은 차기작 장르 선정이다. 드니 빌뇌브 감독은 자신의 강점인 드라마를 살려 스릴러 `프리즈너스`로 할리우드 데뷔식을 치른다. 이번 프로젝트는 할리우드가 오랫동안 러브콜을 보낸 끝에 성사됐으며, 톱 배우 휴 잭맨과 제이크 질렌할이 합세했다.
봉준호 감독도 `플란다스의 개` 이후 휴먼 코미디로 차기작을 선보일 거라는 예상을 깨고 송강호 김상경 주연의 `살인의 추억`을 내놓으며, 한국 스릴러 역사의 한 획을 그었다. 이어 `괴물` `마더`를 거쳐 `설국열차`로 북미 데뷔를 앞두고 있다. 또 드니 빌뇌브 감독은 비슷한 시기에 `프리즈너스`로 세계 시장에 도전하는 셈이어서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국경제TV 이예은 기자
yeeuney@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