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상수 김민희, 레드카펫도 함께 등장…팔짱낀 포즈로 `당당·다정`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2-17 09:57  

홍상수 김민희, 레드카펫도 함께 등장…팔짱낀 포즈로 `당당·다정`



불륜논란에 휩싸인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가 기자회견에 이어 레드카펫에서도 당당한 행보를 보였다.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16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 경쟁부문 공식 초청작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 첫 상영을 앞두고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했다.

이날 두 사람은 논란을 의식하지 않는 듯 팔짱을 낀 채 카메라 앞에 포즈를 취하며 다정한 모습을 보였다. 기자회견에서 올블랙 의상을 입었던 김민희는 핑크색 롱드레스로 갈아입고 홍상수 감독에게 꼭 붙어 행사를 치렀다.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지난해 6월 불륜 논란에 휩싸인 이후 이날 처음으로 공식 석상에 함께 등장해 언론의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그럼에도 두 사람은 시종 다정한 모습을 보이며 기자들의 잇따른 질문에 때로는 진지하게 때로는 유쾌하게 답변을 이어갔다.

한편 홍 감독은 `밤과 낮`(2008), `누구의 딸도 아닌 해원`(2013년)에 이어 세 번째로 이 영화제 경쟁부문에 진출했다.

베를린영화제는 칸, 베니스와 함께 세계 3대 영화제로 꼽히며 경향적으로 당대의 정치, 사회적 의제를 담대하게 직시하고 질문하는 작품을 선호하는 편이다.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김현경  기자

 khkkim@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