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로이드 6살 딸, 디즈니 주주됐다…`깜짝` 선물 인증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6-15 17:00   수정 2020-06-15 17:00

플로이드 6살 딸, 디즈니 주주됐다…`깜짝` 선물 인증


백인 경찰의 무릎에 목이 눌려 숨진 흑인 조지 플로이드의 여섯 살배기 딸 지아나 플로이드가 디즈니 주주가 됐다.
할머니 팝스타 바브라 스트라이샌드(78)가 선물했다.
14일(현지시간) USA투데이에 따르면 지아나는 이날 인스타그램에 바브라 스트라이샌드를 언급하며 "선물을 보내주셔서 감사하다. 덕분에 디즈니 회사의 주주가 됐다"고 밝혔다.
지아나는 디즈니 주식 실물 증권을 양손에 들고 찍은 `인증샷`을 올린 뒤, 함께 선물 받은 스트라이샌드의 1965년 앨범 `마이 네임 이즈 바브라`(My Name Is Barbra)와 1966년 앨범 `컬러 미 바브라`(Color Me Barbra) 사진도 함께 공개했다.
한편, 지난 12일 신설된 지아나의 인스타그램 팔로워는 이틀 만에 4만5천 명을 돌파하며 관심받고 있다.
또 지난 2일부터 온라인 모금 사이트 `고펀드미`(GoFundMe)`에서 진행된 지아나 후원 모금 프로젝트는 12일 만에 약 215만 달러(한화 약 26억원)를 달성했다.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