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램덩크2’ 한채영, 과거 스토리 오픈...“비중이 점점 줄어”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3-17 08:47  

‘슬램덩크2’ 한채영, 과거 스토리 오픈...“비중이 점점 줄어”


[연예팀] 한채영이 과거를 담담히 고백한다.

3월17일 방송될 KBS2 ‘언니들의 슬램덩크2(이하 슬램덩크2)’ 6회에서는 배우 한채영이 가슴 속에 묻어두었던 데뷔 초 논란을 솔직 고백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한채영은 그동안 말하지 못했던, 데뷔작 KBS2 ‘가을동화’에 대한 뒷이야기를 전해 관심을 모았다.

그는 “한국말도 서툴고, 아무 것도 모르는 상태에서 캐스팅 됐다”며, “시청률이 올라가는 것에 비례해서 욕을 많이 먹었다”고 시청자들의 질타를 회상했다.

이어 그는 “점점 비중이 줄었다. 창피하고 죄송스러웠지만 모든 것이 나 때문이라 누구에게 털어놓을 수도 없었다”며 눈물을 훔쳤다.

이에 화려한 겉모습 뒤에 가려져있던 ‘바비 인형’ 한채영의 상처를 알게 된 언니들은 눈시울을 붉히며 콧잔등이 시큰해졌다는 후문.

한편, 솔직 속내를 고백하는 한채영의 스토리가 담길 KBS2 ‘언니들의 슬램덩크2’ 6회는 금일(17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사진제공: KBS2 ‘언니들의 슬램덩크2’)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