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iaNet] “중추적 도약” 위한 9년 - 우시의 IoT 발전, 굉장한 돌파구 마련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8-09-15 23:06  

[AsiaNet] “중추적 도약” 위한 9년 - 우시의 IoT 발전, 굉장한 돌파구 마련

[AsiaNet] “중추적 도약” 위한 9년 - 우시의 IoT 발전, 굉장한 돌파구 마련



AsiaNet 75200

(난징, 중국 2018년 9월 14일 AsiaNet=연합뉴스) 중국 사물 인터넷(Internet of Things, IoT)의 최신 성과를 소개하는 중요한 플랫폼인 2018 세계 사물 인터넷 엑스포(World Internet of Things Expo)가 9월 15~18일에 열린다. 중국과학원 및 공정원(Chinese Academy of Sciences and Engineering) 소속의 30명이 넘는 학술 위원, 수많은 해외 학술 위원, 상위 300대 기업 명단에 들어간 35개 업체 등이 우시에서 열리는 이번 엑스포에 참석할 예정이다. 우시에서는 수년간의 양성 노력 끝에 IoT를 “진주”로 만들었다. 2017년 우시의 산업 영업 소득은 장쑤 성 전체 중 2분의 1에 달하는 2,437억 위안에 달했다.

IoT는 컴퓨터와 인터넷에 이어 “제3의 물결”로 여겨진다. 우시는 센서 연구와 집적회로 산업의 누적된 기술로 인해 2009년 "Experience China" 센터를 건설할 도시로 선정됐다. 우시의 IoT 발전은 예비 탐색 이후 2015년 굉장한 가속화 경향을 보였다. 지난 3년 우시는 IoT와 클라우드 컴퓨팅 및 빅 데이터 같은 새로운 정보 기술 산업의 융합으로 일련의 새로운 제품과 기술을 선보였다.

우시는 공공시설과 지능형 도시에 협대역 IoT를 설치했다. 덕분에 지하 주차장에서는 쉽게 자신이 주차한 장소나 빈 주차 공간을 찾을 수 있다. 요즘 우시에서는 2,000개가 넘는 업체와 180,000명에 달하는 직원이 IoT 관련 업무를 하고 있다.

올해도 우시는 IoT와 제조업의 결합을 계속 심화시켰으며, 지능형 제조 진단을 위해 100개에 달하는 기업 구축에 집중했다. 많은 기업이 “지능형 생산”이라는 단맛을 봤다. Wuxi Daika Wheel Manufacturing Co., Ltd. 생산 라인에 투입된 직원 수는 800명에서 300명으로 감소했고, 1인당 연간 생산량은 4,300건에서 10,000건으로 증가했다. 또한, IoT는 도시 개발에 밀접하게 통합됐다. Hongshan IoT 타운에서는 태양광 지능형 휴지통을 곳곳에서 볼 수 있다. 쓰레기가 다가오면 휴지통 문이 열리고, 자동으로 냄새 제거 작업을 시작한다. 우시는 21건의 국가 차원의 프로젝트를 포함해 300건이 넘는 IoT 적용 시범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우시 경제정보기술위원회 위원장 Zhou Wendong은 IoT가 우시 경제 발전의 새로운 유전자이자 핵심이 됐다고 언급했다. 앞으로도 IoT는 핵심 기술과 사업 모델에서 주도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자료 제공: 2018 세계 사물 인터넷 엑스포 조직 위원회(The Organizing Committee of 2018 World Internet of Things Expo)

이미지 링크:

http://asianetnews.net/view-attachment?attach-id=319374

[편집자 주] 본고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연합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음을 밝혀 드립니다.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