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멜론라디오 `위너 원더랜드` 첫 진행… `입담 폭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6-02-03 16:11  

위너, 멜론라디오 `위너 원더랜드` 첫 진행… `입담 폭발`

▲위너 (사진 = 멜론)

1년 5개월만에 돌아온 그룹 위너가 멤버들간의 환상 호흡과 비글 매력을 자랑하며 녹슬지 않은 입담을 선보였다.

음악사이트 멜론(MelOn)은 새 앨범 `엑시트:E (EXIT:E)`로 음원 차트 정상에 오르며 화려하게 컴백한 위너의 멜론라디오 스타DJ `위너 원더랜드(WINNER WONDERLAND)` 첫 방송을 공개했다.

위너는 "1년 5개월만의 컴백이다. 너무나 보고 싶었다. 2집 앨범 활동에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라고 첫 인사를 전하면서 "멤버들이 어떻게 지냈는지, 이번 앨범에는 어떤 곡들이 실려 있는지 소개해드리려고 한다"며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할 것을 예고했다.

송민호는 "2015년 절반 이상을 `쇼미더머니4`로 보냈는데 모든 에너지를 쏟아 부었던 시간이었다", "너무 힘들었지만 값진 경험이었다"라고 하자, 남태현은 "쇼미더머니4`를 멤버들이 모두 모여 월드컵 응원 하듯이 시청했었다"라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또한 멤버들은 `사랑가시`, `좋더라`, `센치해`, `철없어`, `BABY BABY` 등 이번 앨범의 수록곡들을 만들게 된 계기와 과정, 고민 등을 진솔하게 털어놓으며 앨범에 대한 만족감과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특히 리더 강승윤은 자작곡 `철없어`가 `평소 진지한 성격을 내려놓고 마음 편히 놀고도 싶은 자신의 바람을 담은 곡`이라고 소개하며 공백기 동안 작업실에서 살다시피 했던 일화를 공개해 청취자들의 관심을 끌었다.

위너는 방송 말미에 "너무 떨려서 무슨 말을 했었는지 잘 기억이 나지 않는다"라고 첫 방송 진행 소감을 전하며 "2회에서는 조금 더 다이나믹 하고 위너 다운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2회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위너의 `위너 원더랜드`는 4주간 매주 화요일 정오에 공개되며, 멜론 앱을 통해 청취할 수 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