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삼성전용 단말보험 `갤럭시케어`…"분실시 새단말 준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5-11 09:20  

KT, 삼성전용 단말보험 `갤럭시케어`…"분실시 새단말 준다"



KT는 갤럭시 S20, 갤럭시 노트10, 갤럭시 Z플립 등 갤럭시 시리즈 사용자를 위한 삼성전자 전용 단말보험 `갤럭시케어`를 11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기존 단말보험인 `슈퍼안심`과 비교해 ▲자기부담금 감소 ▲배터리 교체보상 강화 ▲수리보증 연장(EW) ▲챗봇을 통한 갤럭시 시리즈 무료 기술상담 지원 등 고객 혜택을 강화했다.

갤럭시케어는 도난·분실과 파손에 대한 자기부담금이 정액형으로 구성됐다. 고객이 보상을 받기 전에 부담해야 하는 금액을 명확히 알 수 있다.

자기부담금은 기존 단말보험에 비해 낮아졌다. 또 ▲보상한도 내에서 횟수 제한 없이 파손 보상을 받을 수 있고 ▲분실·도난 시에는 동급이나 유사종의 새 단말을 받을 수 있다.

5G 무제한 요금제 가입자 증가로 데이터 이용이 늘어나면서 배터리 소모가 빨라지는 최근 휴대폰 사용 패턴을 고려해 `배터리 교체` 보상 혜택을 더욱 강화했다. 기존 25개월차부터 이용 가능했던 배터리 교체의 기준을 13개월차부터 이용할 수 있도록 줄였다. 분실·파손과 동일하게 AS센터를 방문해 `배터리 기능 저하 교체 확인서`를 받아 보험금을 청구하면 보상 받을 수 있다.

이외에도 KT 갤럭시케어는 제조사에서 2년간 제공하는 카메라모듈, 진동모터, 스피커모듈 등에 대한 보증기간을 1년 더 늘렸다. 갤럭시케어 가입 고객은 총 3년간 안심하고 휴대폰을 사용할 수 있게 됐다.

갤럭시케어 가입 고객은 임대폰 무료 제공 기간을 기존보다 일주일 추가한 `플러스 안심`도 함께 가입할 수 있다. 특히 코로나19 관련 보이스피싱 피해가 증가하는 상황에서 플러스안심 가입 고객에게는 보이스피싱·피시해킹·스미싱·파밍 등으로 인한 금전 피해에 대해서도 최대 5백만원 한도 내에서 보상이 가능한 무료보험 혜택을 6월 30일까지 추가 제공한다. 플러스안심의 월정액은 660원(VAT포함)이다.

KT는 갤럭시케어 상품이 익숙하지 않은 고객들을 위해 `KT 휴대폰 보험 모바일 보상센터` 앱을 통해 챗봇 상담 서비스를 제공한다. 채팅상담을 실행하면 24시간 챗봇 상담을 받을 수 있으며 상담원 연결도 가능하다.

KT 영업본부장 안치용 상무는 "이번에 출시한 갤럭시케어는 갤럭시 시리즈 사용자 입장에서의 혜택을 대폭 강화한 상품이다"며 "앞으로도 KT는 고객의 입장에서 다양하고 차별화된 서비스를 계속해 선보이겠다"고 전했다.

한편 `갤럭시케어`에 대한 가입 문의 및 자세한 내용은 KT 홈페이지와 고객센터(국번 없이 100번)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